테이스티나인, 샌드박스와 MZ세대 입맛을 겨냥한 다양한 신제품 출시!

- 샌드박스 콜라보레이션 통해 뉴트로 감성의 분식 브랜드 ‘대왕분식’ 론칭
- 다양한 콘텐츠 전문가들과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프리미엄 HMR 시장 개척
조용수 기자 | cooknchefnews@naver.com | 입력 2021-11-08 12:56:06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조용수 기자] 종합 식품 브랜드 기업 ㈜테이스티나인(대표 홍주열)이 국내 대표 MCN기업이자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샌드박스네트워크(이하 샌드박스)와의 협업을 통해 트렌디 푸드 브랜드를 론칭해 새로운 시장 개척에 나선다.

테이스티나인은 샌드박스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MZ세대를 겨냥한 뉴트로 감성의 분식 브랜드 ‘대왕분식’을 론칭하고, 신제품 3종을 출시한다. 테이스티나인이 새롭게 론칭하는 ‘대왕분식’은 식품 전문가들과 샌드박스의 이른바 ‘맛잘알(맛을 잘 아는 사람)’ 콘텐츠 전문가들이 모여 만든 분식 브랜드다.

테이스티나인은 맛과 재미에 그치지 않고 트렌드까지 잡기 위해 국내 대표 MCN기업 샌드박스와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과거 인기 먹거리를 현대적 관점으로 재해석했다. 또한, 소비자의 ‘뉴트로’ 감성을 자극하는 신개념 제품으로 MZ세대 소비자들을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이번에 출시되는 신제품은 대왕 가래떡 떡볶이, 대왕 돈카츄, 대왕 멘보샤 3종으로 테이스티나인 자사몰과 샌드박스의 커머스 플랫폼인 ‘머치머치(Much Merch)’를 통해 판매된다.

‘대왕 가래떡 떡볶이’는 18센치 크기의 쌀 가래떡과 봉 어묵에 특제 떡볶이 소스를 더해 달콤매콤한 맛을 살렸다. ‘대왕 돈카츄’는 추억의 분식 메뉴인 ‘피카츄 돈까스’를 100% 국내산 돼지고기로 채워 육즙이 가득하며, 볼케이노 소스로 매운 맛을 더했다. 새우살이 촉촉하게 살아있는 ‘대왕 멘보샤’는 멘보샤 식빵을 자르지 않고 그대로 튀겨 바삭바삭한 맛이 일품이다.

테이스티나인 홍주열 대표는 “테이스티나인이 자랑하는 국내 유일의 SPF(Specialty stores-retailers of Private-label-Food: 전문점-자사브랜드-식품) 모델과 인큐베이팅 시스템을 기반으로, 다양한 콘텐츠 전문가들과 최신 트렌드에 부합하는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개발해 확장성을 강화해나갈 것”이라며 “적극적인 브랜드 인큐베이팅을 통해 MZ세대에게 호응을 얻는 트렌드 리딩 제품을 출시하고, 동시에 해외시장 진출을 모색해 글로벌 종합 식품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테이스티나인은 소비자들의 다양한 취향과 라이프스타일에 걸맞는 상품 카테고리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이 덕분에 사적모임 인원 제한을 완화하기 시작했던 10월 3-4주간(10/18~31) 매출이 10월 1-2주 대비해 오히려 약 230% 상승했다. 이는 트렌드와 편리성을 반영한 제품들이 거리두기 단계에 관계없이 소비자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해석된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하이드로 프라스크
  • 한호전
  • 구르메
  • 풍안
  • ns홈쇼핑
  • 라치과
  • 테드베이커
  • 보해양조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