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스아일랜드 / 휘닉스 평창 달군 ‘윈터 팝업 부스’ 연장 운영

- 겨울 스포츠와 함께 즐기는 수제맥주의 이색 경험 제공
- 구스아일랜드 맥주 판매 및 컬러링 북 증정
조용수 기자 | philos56@naver.com | 입력 2020-01-22 15:52:03
  • 글자크기
  • -
  • +
  • 인쇄

[Cook&Chef 조용수 기자] 미국 1세대 크래프트 맥주 ‘구스아일랜드’가 지난달 19일부터 강원도 휘닉스 평창 스노우파크에서 운영해온 ‘윈터 팝업 부스’가 연일 성황을 이루며 겨울 스포츠 마니아들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구스아일랜드 윈터 팝업 부스’는 구스아일랜드 맥주의 뛰어난 맛을 스키, 보드 등 겨울 레포츠를 즐기며 접해볼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하고자 기획된 행사다. 유럽 설원 속 아늑한 산장 컨셉으로 꾸며진 윈터 팝업 부스에 구스아일랜드 맥주 한 잔과 여유로운 휴식 시간을 즐기고자 하는 스키어들의 발길이 연이어 계속되면서, 이달 27일까지 운영 예정이던 윈터 팝업 부스를 내달 스키 시즌 종료일까지 연장할 계획이다.

구스아일랜드 미니 펍 1층에서는 구스아일랜드의 대표 맥주 ‘구스 IPA(Goose IPA)’와 시카고를 대표하는 부드러운 밀맥주인 ‘312 어반 위트 에일(312 Urban Wheat Ale)’, 구스아일랜드 브루하우스의 헤드브루어(책임양조사)의 독자적인 레시피로 탄생한 ‘덕덕구스(Duck Duck Goose)’와 ‘비엔나 라거(Vienna Lager)’ 등을 판매한다. 아울러 구정을 맞이해 다양한 구스아일랜드 제품과 굿즈들로 이뤄진 ‘럭키 박스’까지 준비해 이벤트에 풍성함을 더했다. 이밖에도 SNS 인증샷 이벤트, 컬러링 파우치 증정, 구스 IPA 포토존 조성 등의 다채로운 현장 이벤트를 마련해 겨울에 마시는 구스아일랜드의 매력을 보다 다양한 방법으로 생생하게 전하고자 했다.

구스아일랜드 브랜드 담당자는 “이번 팝업 부스를 통해 ‘맥주는 여름에 마시는 술’이라는 기존의 편견을 깨고 한겨울에 즐기는 구스아일랜드의 맛과 즐거움을 제대로 보여주고 싶었다”며, “앞으로도 구스아일랜드는 이색 브랜드 체험 이벤트를 통해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에 자연스럽게 녹아들 수 있는 기회를 계속해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쿡앤셰프(Cook&Chef).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일피노
  • 라치과
  • 청담한의원
  • 한주소금
  • 한호전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헤드라인HEAD LINE